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홍수 피해 주택가 침범…독거미 주의보
입력 2021.03.26 (10:55) 수정 2021.03.26 (10:5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호주 동남부 뉴사우스웨일스주의 주택, 울타리에서 새카맣게 움직이는 점들의 정체는 바로 거미입니다.

최근 기록적인 폭우로 홍수와 침수가 잇따르자 거미 떼가 물난리를 피해 주택가로 피신한 건데요,

[맷 로벤포스/집 주인 : "사흘 전쯤 거미들이 집에 들어오기 시작했습니다. 어제는 울타리를 타고 오르더니 지금은 수많은 거미에 귀뚜라미까지 달라붙어 있습니다."]

특히 호주 고유종인 맹독성 시드니깔때기그물거미를 조심하라는 경고도 나왔는데요,

이 거미에 물린 뒤 바로 치료하지 않으면 독이 빠르게 퍼져 5분 안에 사망할 수도 있습니다.

시드니 파충류 공원은 습도가 높은데 날씨까지 따뜻하면 시드니깔때기그물거미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 [지구촌 Talk] 홍수 피해 주택가 침범…독거미 주의보
    • 입력 2021-03-26 10:55:38
    • 수정2021-03-26 10:59:51
    지구촌뉴스
호주 동남부 뉴사우스웨일스주의 주택, 울타리에서 새카맣게 움직이는 점들의 정체는 바로 거미입니다.

최근 기록적인 폭우로 홍수와 침수가 잇따르자 거미 떼가 물난리를 피해 주택가로 피신한 건데요,

[맷 로벤포스/집 주인 : "사흘 전쯤 거미들이 집에 들어오기 시작했습니다. 어제는 울타리를 타고 오르더니 지금은 수많은 거미에 귀뚜라미까지 달라붙어 있습니다."]

특히 호주 고유종인 맹독성 시드니깔때기그물거미를 조심하라는 경고도 나왔는데요,

이 거미에 물린 뒤 바로 치료하지 않으면 독이 빠르게 퍼져 5분 안에 사망할 수도 있습니다.

시드니 파충류 공원은 습도가 높은데 날씨까지 따뜻하면 시드니깔때기그물거미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