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미분양 2,580가구…5년 만에 최저
입력 2021.04.04 (21:40) 수정 2021.04.04 (22:06)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남의 미분양 주택이 5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국토부 자료를 보면 지난 2월 말 기준 경남의 미분양 주택은 2천 580가구로 한 달 전보다 13% 줄어 2016년 2월 이후 가장 적습니다.

지역별로는 거제가 천 70여 가구로 가장 많고, 창원 630여 가구, 사천 3백여 가구 순입니다.

경남 미분양 관리지역도 거제 1곳으로 줄었습니다.
  • 경남 미분양 2,580가구…5년 만에 최저
    • 입력 2021-04-04 21:40:55
    • 수정2021-04-04 22:06:47
    뉴스9(창원)
경남의 미분양 주택이 5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습니다.

국토부 자료를 보면 지난 2월 말 기준 경남의 미분양 주택은 2천 580가구로 한 달 전보다 13% 줄어 2016년 2월 이후 가장 적습니다.

지역별로는 거제가 천 70여 가구로 가장 많고, 창원 630여 가구, 사천 3백여 가구 순입니다.

경남 미분양 관리지역도 거제 1곳으로 줄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