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독일서 화장실 낙서, 예술작품으로 재탄생
입력 2021.04.19 (09:47) 수정 2021.04.19 (09:56)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독일 함부르크에서는 클럽이나 카페 등의 화장실에 그려진 낙서가 예술 작품으로 변신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리포트]

독일 북부 함부르크.

한 클럽의 화장실 벽에는 그야말로 창의력이 폭발하고 있습니다.

글자도 보이고 기묘한 도형들이 겹쳐져 있기도 하고 채색이 된 것도 있습니다.

이 낙서들을 의도된 카메라 앵글로 담고 다시 편집 작업을 거치면 훌륭한 예술품으로 탈바꿈합니다.

이 작품들은 온라인을 통해 판매도 됩니다.

판매 수익금은 해당 그림을 제공한 카페나 술집 등으로 직접 전달됩니다.

코로나로 힘들어하는 업체들을 돕자는 의도로 젊은이 세 명이 아이디어를 낸 것입니다.

[르네/'화장실 예술' 온라인 서비스 제공자 : "화장실 사진을 찍고 싶다고 했더니 클럽 주인들은 처음에 우리에게 정신 나갔다고 했었죠. 우리는 이 일을 무보수로 하고 있어요."]

[브리타/클럽 주인 : "솔직히 처음엔 이렇게 많이 팔릴 줄 몰랐어요. 그런데 정말 수익금이 엄청납니다."]

간혹 원작자들의 항의 전화가 올 때도 있지만, 판매 취지를 설명하면 이해해 주거나 온라인에 원작자의 이름 등을 밝히는 것으로 합의가 이뤄진다고 합니다.
  • 독일서 화장실 낙서, 예술작품으로 재탄생
    • 입력 2021-04-19 09:47:03
    • 수정2021-04-19 09:56:43
    930뉴스
[앵커]

독일 함부르크에서는 클럽이나 카페 등의 화장실에 그려진 낙서가 예술 작품으로 변신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습니다.

[리포트]

독일 북부 함부르크.

한 클럽의 화장실 벽에는 그야말로 창의력이 폭발하고 있습니다.

글자도 보이고 기묘한 도형들이 겹쳐져 있기도 하고 채색이 된 것도 있습니다.

이 낙서들을 의도된 카메라 앵글로 담고 다시 편집 작업을 거치면 훌륭한 예술품으로 탈바꿈합니다.

이 작품들은 온라인을 통해 판매도 됩니다.

판매 수익금은 해당 그림을 제공한 카페나 술집 등으로 직접 전달됩니다.

코로나로 힘들어하는 업체들을 돕자는 의도로 젊은이 세 명이 아이디어를 낸 것입니다.

[르네/'화장실 예술' 온라인 서비스 제공자 : "화장실 사진을 찍고 싶다고 했더니 클럽 주인들은 처음에 우리에게 정신 나갔다고 했었죠. 우리는 이 일을 무보수로 하고 있어요."]

[브리타/클럽 주인 : "솔직히 처음엔 이렇게 많이 팔릴 줄 몰랐어요. 그런데 정말 수익금이 엄청납니다."]

간혹 원작자들의 항의 전화가 올 때도 있지만, 판매 취지를 설명하면 이해해 주거나 온라인에 원작자의 이름 등을 밝히는 것으로 합의가 이뤄진다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