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의회, 오등봉공원 환경평가 동의안 부동의해야”
입력 2021.04.19 (22:02) 수정 2021.04.19 (22:03)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주도의회가 제394회 임시회에서 오등봉공원 민간특례사업 환경영향평가 동의안을 심사할 예정인 가운데 오등봉공원비상대책위원회가 부동의를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오등봉공원비대위는 "민간특례사업은 오등봉과 한천의 경관은 물론 도민들의 한라산 조망권을 잃게 만들 것"이라고 주장하면서 "마지막으로 제동을 걸 수 있는 곳은 도의회 밖에 없다"며, "도의회가 현명한 판단을 할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습니다.
  • “도의회, 오등봉공원 환경평가 동의안 부동의해야”
    • 입력 2021-04-19 22:02:16
    • 수정2021-04-19 22:03:45
    뉴스9(제주)
제주도의회가 제394회 임시회에서 오등봉공원 민간특례사업 환경영향평가 동의안을 심사할 예정인 가운데 오등봉공원비상대책위원회가 부동의를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오등봉공원비대위는 "민간특례사업은 오등봉과 한천의 경관은 물론 도민들의 한라산 조망권을 잃게 만들 것"이라고 주장하면서 "마지막으로 제동을 걸 수 있는 곳은 도의회 밖에 없다"며, "도의회가 현명한 판단을 할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