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목포 시내버스 휴업 신청에 비판 확산
입력 2021.05.03 (21:58) 수정 2021.05.03 (22:02)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목포 태원여객과 유진운수가 경영난을 이유로 1년 동안 시내버스를 휴업하겠다고 신청한 데 대해 시민단체와 정치권의 비판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목포 문화연대 등 시민단체들은 오늘(3일) 목포시 로데오 광장에서 시민 토론회를 열어 휴업을 신청한 시내버스 회사들을 성토했고 민주당 목포시지역위원회도 시내버스 회사들의 휴업 결정은 시민의 발을 없애겠다는 것이라며 납득할 수 없는 처사라고 비판했습니다.
  • 목포 시내버스 휴업 신청에 비판 확산
    • 입력 2021-05-03 21:58:07
    • 수정2021-05-03 22:02:43
    뉴스9(광주)
목포 태원여객과 유진운수가 경영난을 이유로 1년 동안 시내버스를 휴업하겠다고 신청한 데 대해 시민단체와 정치권의 비판이 거세지고 있습니다.

목포 문화연대 등 시민단체들은 오늘(3일) 목포시 로데오 광장에서 시민 토론회를 열어 휴업을 신청한 시내버스 회사들을 성토했고 민주당 목포시지역위원회도 시내버스 회사들의 휴업 결정은 시민의 발을 없애겠다는 것이라며 납득할 수 없는 처사라고 비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