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돌발해충 부화시기 7~12일 빨라질 듯”
입력 2021.05.04 (21:51) 수정 2021.05.04 (21:59)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올해 봄철 평균기온 상승으로 충북에서도 갈색날개매미충과 꽃매미 등의 돌발해충 발생 시기가 지난해보다 일주일 이상 빨라질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은 청주시를 기준으로 갈색날개매미충은 오는 6일~10일, 꽃매미는 6일~11일, 미국선녀벌레는 16일~18일에 부화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보다 7일~12일 정도 빠른 것으로 농기원은 봄철 평균기온이 2.3도 가량 높아진 것을 원인으로 분석했습니다.
  • “충북 돌발해충 부화시기 7~12일 빨라질 듯”
    • 입력 2021-05-04 21:51:36
    • 수정2021-05-04 21:59:39
    뉴스9(청주)
올해 봄철 평균기온 상승으로 충북에서도 갈색날개매미충과 꽃매미 등의 돌발해충 발생 시기가 지난해보다 일주일 이상 빨라질 것으로 예측됐습니다.

충청북도농업기술원은 청주시를 기준으로 갈색날개매미충은 오는 6일~10일, 꽃매미는 6일~11일, 미국선녀벌레는 16일~18일에 부화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지난해보다 7일~12일 정도 빠른 것으로 농기원은 봄철 평균기온이 2.3도 가량 높아진 것을 원인으로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