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매매로 벌금형’ 현직 경찰관 중징계…신분은 유지
입력 2021.05.04 (21:56) 수정 2021.05.04 (22:02)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성매매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은 현직 경찰관이 공무원 신분을 유지하게 됐습니다.

서귀포경찰서는 최근 해당 경장에 대한 징계위원회를 열어 해임이나 파면이 아닌, 공무원 신분이 유지되는 정직 또는 강등 수준의 중징계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 ‘성매매로 벌금형’ 현직 경찰관 중징계…신분은 유지
    • 입력 2021-05-04 21:56:24
    • 수정2021-05-04 22:02:13
    뉴스9(제주)
성매매 혐의로 벌금형을 선고받은 현직 경찰관이 공무원 신분을 유지하게 됐습니다.

서귀포경찰서는 최근 해당 경장에 대한 징계위원회를 열어 해임이나 파면이 아닌, 공무원 신분이 유지되는 정직 또는 강등 수준의 중징계 처분을 내렸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