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투숙객 강제 추행 게스트하우스 직원 징역형
입력 2021.05.19 (08:25) 수정 2021.05.19 (08:34)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지법 동부지원 형사1부는 숙박업소에서 여성 손님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남성에게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하고 40시간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와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5년 취업제한을 명령했습니다.

숙박업소 직원으로 일해 온 이 남성은 지난해 9월 관리용으로 알던 비밀번호를 누르고 객실에 들어가 술에 취해 잠든 여성 손님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투숙객 강제 추행 게스트하우스 직원 징역형
    • 입력 2021-05-19 08:25:26
    • 수정2021-05-19 08:34:06
    뉴스광장(부산)
부산지법 동부지원 형사1부는 숙박업소에서 여성 손님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남성에게 징역 3년 6개월을 선고하고 40시간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이수와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5년 취업제한을 명령했습니다.

숙박업소 직원으로 일해 온 이 남성은 지난해 9월 관리용으로 알던 비밀번호를 누르고 객실에 들어가 술에 취해 잠든 여성 손님을 강제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