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음주 운전’ 승용차 바위 들이받고 전복
입력 2021.05.19 (10:07) 수정 2021.05.19 (10:45) 930뉴스(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젯밤 10시 20분쯤 부산진구 시민공원 인근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가 조경용 바위를 들이받고 뒤집어졌습니다.

경찰은 승용차 운전자인 40대 남성이 면허취소 수준으로 술을 마신 뒤 급커브 구간을 운전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음주 운전’ 승용차 바위 들이받고 전복
    • 입력 2021-05-19 10:07:55
    • 수정2021-05-19 10:45:33
    930뉴스(부산)
어젯밤 10시 20분쯤 부산진구 시민공원 인근 도로를 달리던 승용차가 조경용 바위를 들이받고 뒤집어졌습니다.

경찰은 승용차 운전자인 40대 남성이 면허취소 수준으로 술을 마신 뒤 급커브 구간을 운전하다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