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상] ‘16명 경비 노동자 문자 해고’ 그후…
입력 2021.05.19 (21:38) 수정 2021.05.21 (10:15)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애석하게도 같이 근무할 수 없음을 통보드린다'

웃는 표정의 이모티콘을 넣은 이 문자메시지, 해고 통보였습니다.

서울 노원구 한 대단지 아파트 경비원 16명은 이렇게 문자 한 통 받고 일터를 떠나야 했습니다.

주민 대다수가 해고당한 경비원들을 복직시키라며 서명 운동까지 나섰지만 아직 달라진 것은 없습니다.

구청에 억울함을 호소하는 진정서도 냈는데 경비 노동자들의 목소리, 직접 들어보시죠.

촬영기자:최석규
  • [영상] ‘16명 경비 노동자 문자 해고’ 그후…
    • 입력 2021-05-19 21:38:56
    • 수정2021-05-21 10:15:16
    뉴스 9
'애석하게도 같이 근무할 수 없음을 통보드린다'

웃는 표정의 이모티콘을 넣은 이 문자메시지, 해고 통보였습니다.

서울 노원구 한 대단지 아파트 경비원 16명은 이렇게 문자 한 통 받고 일터를 떠나야 했습니다.

주민 대다수가 해고당한 경비원들을 복직시키라며 서명 운동까지 나섰지만 아직 달라진 것은 없습니다.

구청에 억울함을 호소하는 진정서도 냈는데 경비 노동자들의 목소리, 직접 들어보시죠.

촬영기자:최석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