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뇌사 판정 40대, 4명에 장기 기증하고 영면
입력 2021.05.21 (19:38) 수정 2021.05.21 (19:45)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뇌사 판정을 받은 40대 남성이 네 명에게 장기를 기증하고 영면했습니다.

전북대병원은 뇌출혈로 병원에 이송돼 지난 14일 뇌사 판정을 받은 남성진 씨가 병마를 견뎌 온 장기이식 대기 환자 네 명에게 심장과 폐, 좌우 신장을 기증한 뒤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습니다.

유가족들은 가족을 위해 힘든 일을 마다하지 않았던 남 씨가 환자들에게 새 새명을 선물함으로써 못다 이룬 꿈을 이루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 뇌사 판정 40대, 4명에 장기 기증하고 영면
    • 입력 2021-05-21 19:38:45
    • 수정2021-05-21 19:45:40
    뉴스7(전주)
뇌사 판정을 받은 40대 남성이 네 명에게 장기를 기증하고 영면했습니다.

전북대병원은 뇌출혈로 병원에 이송돼 지난 14일 뇌사 판정을 받은 남성진 씨가 병마를 견뎌 온 장기이식 대기 환자 네 명에게 심장과 폐, 좌우 신장을 기증한 뒤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습니다.

유가족들은 가족을 위해 힘든 일을 마다하지 않았던 남 씨가 환자들에게 새 새명을 선물함으로써 못다 이룬 꿈을 이루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