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옵티머스’ 대표에 무기징역·벌금 4조 원 구형
입력 2021.06.08 (21:26) 수정 2021.06.08 (21:3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검찰이 1조 원대 펀드 사기 의혹을 받고 있는 김재현 옵티머스자산운용 대표에 대해 무기징역과 4조 원 넘는 벌금을 선고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습니다.

검찰은 오늘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김 대표에 대한 결심 공판에서 김 대표가 펀드에 하자가 없는 것처럼 속여 팔아 악의적으로 피해 규모를 확대시켰다며 이같이 구형했습니다.

검찰은 자본시장법 벌칙 규정에 따라 펀드 사기 피해액 1조 3천여억 원의 3배인 4조 5백여억 원을 벌금으로 산정했습니다.
  • 검찰, ‘옵티머스’ 대표에 무기징역·벌금 4조 원 구형
    • 입력 2021-06-08 21:26:58
    • 수정2021-06-08 21:32:19
    뉴스 9
검찰이 1조 원대 펀드 사기 의혹을 받고 있는 김재현 옵티머스자산운용 대표에 대해 무기징역과 4조 원 넘는 벌금을 선고해 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습니다.

검찰은 오늘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김 대표에 대한 결심 공판에서 김 대표가 펀드에 하자가 없는 것처럼 속여 팔아 악의적으로 피해 규모를 확대시켰다며 이같이 구형했습니다.

검찰은 자본시장법 벌칙 규정에 따라 펀드 사기 피해액 1조 3천여억 원의 3배인 4조 5백여억 원을 벌금으로 산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