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차로 유기견 깔고 지나간 운전자 정식 재판
입력 2021.06.11 (19:47) 수정 2021.06.11 (21:05)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도로에 있는 유기견을 차로 깔고 지나가 숨지게 만든 차량 운전자가 정식 재판을 받습니다.

동물자유연대는 검찰이 이 운전자에 대해 약식기소한 데 대해 4만4천6백여 명의 서명을 받은 탄원서를 법원에 제출한 결과, 법원이 정식 재판을 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운전자는 지난 3월 창원시 내서읍 한 도로에서 유기견을 차로 깔고 지나가 숨지게 했습니다.
  • 차로 유기견 깔고 지나간 운전자 정식 재판
    • 입력 2021-06-11 19:47:07
    • 수정2021-06-11 21:05:00
    뉴스7(창원)
도로에 있는 유기견을 차로 깔고 지나가 숨지게 만든 차량 운전자가 정식 재판을 받습니다.

동물자유연대는 검찰이 이 운전자에 대해 약식기소한 데 대해 4만4천6백여 명의 서명을 받은 탄원서를 법원에 제출한 결과, 법원이 정식 재판을 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운전자는 지난 3월 창원시 내서읍 한 도로에서 유기견을 차로 깔고 지나가 숨지게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