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감원, 가상화폐거래소에 ‘투자 유의’ 코인 리스트 제출 요청
입력 2021.06.15 (12:24) 수정 2021.06.15 (12:32)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 주말 국내 가상화폐 시장이 크게 출렁였습니다.

업계 1위 거래소에서 상장 폐지하거나 투자 유의 종목으로 정한 가상화폐를 기습적으로 공지했기 때문인데요.

사흘 만에 금융당국이 국내 대형 가상화폐거래소에 상장된 '가상화폐' 현황 파악에 나섰습니다.

임주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금융감독원은 어제(14일) 오전 국내 20개 가상화폐거래소에 이메일을 보냈습니다.

이달 7일부터 14일까지 상장된 가상화폐 현황과 함께 폐지되거나 투자 유의 종목으로 지정된 가상화폐 목록을 보고하라는 내용입니다.

해당 가상화폐가 상장 폐지되거나 유의 종목으로 지정된 사유, 보유자 수와 금액까지 구체적으로 기록하도록 되어있습니다.

지난 11일, 국내 1위 가상화폐거래소 업비트가 일부 가상화폐의 상장폐지와 유의 종목 지정 사실을 기습적으로 공지해 시장이 요동치고 난 뒤 금융당국이 상황 파악에 나선 겁니다.

[김병칠/금감원 디지털금융감독국장 : "주말에 코인 상장폐지가 많이 보도가 됐고, 전체적인 상장폐지 현황이 어떻게 되는지를 알기 위해서 자료 협조요청을 보냈습니다."]

업계에서는 금융당국이 과잉 상장된 가상화폐들을 정리하기 위해 거래소들을 압박하기 시작한 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한 거래소 관계자는 "상장 목록과 현황을 보고하라고 요청한 것 자체가 상장 가상화폐 개수를 줄이라고 압박하는 것과 같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국내 4대 대형 거래소에 상장된 가상화폐는 한곳 당 평균 140개로, 50개 내외로 상장된 미국이나 유럽 등에 비해서 과도하다는 지적이 제기돼왔습니다.

KBS 뉴스 임주영입니다.

영상편집:양의정/그래픽:김현석
  • 금감원, 가상화폐거래소에 ‘투자 유의’ 코인 리스트 제출 요청
    • 입력 2021-06-15 12:24:08
    • 수정2021-06-15 12:32:01
    뉴스 12
[앵커]

지난 주말 국내 가상화폐 시장이 크게 출렁였습니다.

업계 1위 거래소에서 상장 폐지하거나 투자 유의 종목으로 정한 가상화폐를 기습적으로 공지했기 때문인데요.

사흘 만에 금융당국이 국내 대형 가상화폐거래소에 상장된 '가상화폐' 현황 파악에 나섰습니다.

임주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금융감독원은 어제(14일) 오전 국내 20개 가상화폐거래소에 이메일을 보냈습니다.

이달 7일부터 14일까지 상장된 가상화폐 현황과 함께 폐지되거나 투자 유의 종목으로 지정된 가상화폐 목록을 보고하라는 내용입니다.

해당 가상화폐가 상장 폐지되거나 유의 종목으로 지정된 사유, 보유자 수와 금액까지 구체적으로 기록하도록 되어있습니다.

지난 11일, 국내 1위 가상화폐거래소 업비트가 일부 가상화폐의 상장폐지와 유의 종목 지정 사실을 기습적으로 공지해 시장이 요동치고 난 뒤 금융당국이 상황 파악에 나선 겁니다.

[김병칠/금감원 디지털금융감독국장 : "주말에 코인 상장폐지가 많이 보도가 됐고, 전체적인 상장폐지 현황이 어떻게 되는지를 알기 위해서 자료 협조요청을 보냈습니다."]

업계에서는 금융당국이 과잉 상장된 가상화폐들을 정리하기 위해 거래소들을 압박하기 시작한 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옵니다.

한 거래소 관계자는 "상장 목록과 현황을 보고하라고 요청한 것 자체가 상장 가상화폐 개수를 줄이라고 압박하는 것과 같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국내 4대 대형 거래소에 상장된 가상화폐는 한곳 당 평균 140개로, 50개 내외로 상장된 미국이나 유럽 등에 비해서 과도하다는 지적이 제기돼왔습니다.

KBS 뉴스 임주영입니다.

영상편집:양의정/그래픽:김현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