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주문화원장, 횡령 혐의 등으로 고발당해
입력 2021.06.15 (21:50) 수정 2021.06.15 (21:54)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진주문화원 이사와 회원 5명이 김길수 진주문화원장을 횡령과 사기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이들은 김 원장이 발전기금 천만 원을 유용하고 업무추진비 4백만 원 횡령했으며, 허위로 진주시 보조금 3천만 원을 받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 원장은 일부 횡령 주장에 대해서는 이미 검찰이 혐의가 없다는 처분을 내렸고, 착복 의혹 금액도 운영비로 쓰고 이사회에 보고했다고 해명했습니다.
  • 진주문화원장, 횡령 혐의 등으로 고발당해
    • 입력 2021-06-15 21:50:08
    • 수정2021-06-15 21:54:50
    뉴스9(창원)
진주문화원 이사와 회원 5명이 김길수 진주문화원장을 횡령과 사기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습니다.

이들은 김 원장이 발전기금 천만 원을 유용하고 업무추진비 4백만 원 횡령했으며, 허위로 진주시 보조금 3천만 원을 받았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김 원장은 일부 횡령 주장에 대해서는 이미 검찰이 혐의가 없다는 처분을 내렸고, 착복 의혹 금액도 운영비로 쓰고 이사회에 보고했다고 해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