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유통 가공식품 257건 보존료 기준규격 ‘적합’
입력 2021.06.16 (21:50) 수정 2021.06.16 (22:04)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북 지역에 유통되는 가공식품이 보존료 기준규격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충청북도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달 17일부터 3주 동안 음료류, 면류, 잼류, 빵류 등 25개 식품 유형 257건을 검사한 결과 소브산과 안식향산 등의 보존료가 음료류와 절임류 식품에서 검출됐지만 모두 기준 규격의 55% 이내였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원은 유통식품의 안전관리가 유지될 수 있도록 일상적인 감시체제를 지속할 방침입니다.
  • 충북 유통 가공식품 257건 보존료 기준규격 ‘적합’
    • 입력 2021-06-16 21:50:18
    • 수정2021-06-16 22:04:02
    뉴스9(청주)
충북 지역에 유통되는 가공식품이 보존료 기준규격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충청북도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달 17일부터 3주 동안 음료류, 면류, 잼류, 빵류 등 25개 식품 유형 257건을 검사한 결과 소브산과 안식향산 등의 보존료가 음료류와 절임류 식품에서 검출됐지만 모두 기준 규격의 55% 이내였다고 밝혔습니다.

연구원은 유통식품의 안전관리가 유지될 수 있도록 일상적인 감시체제를 지속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