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구 사우나 집단감염 등 어제 22명 확진…울산 누적 2,711명
입력 2021.06.17 (07:36) 수정 2021.06.17 (08:11)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어제 울산에서는 북구 사우나시설 집단감염 등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2명 발생해 울산지역 누적 확진자가 2,711명으로 늘었습니다.

울산시는 지난 15일 북구 포시즌유황사우나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뒤 지금까지 직원과 이용객 등 19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지난 11일 아스트라제네카 1차 접종을 마친 60대 여성이 뇌출혈 진단을 받는 등 울산지역 중증의심 사례가 7건으로 늘어났습니다.
  • 북구 사우나 집단감염 등 어제 22명 확진…울산 누적 2,711명
    • 입력 2021-06-17 07:36:54
    • 수정2021-06-17 08:11:07
    뉴스광장(울산)
어제 울산에서는 북구 사우나시설 집단감염 등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22명 발생해 울산지역 누적 확진자가 2,711명으로 늘었습니다.

울산시는 지난 15일 북구 포시즌유황사우나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뒤 지금까지 직원과 이용객 등 19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지난 11일 아스트라제네카 1차 접종을 마친 60대 여성이 뇌출혈 진단을 받는 등 울산지역 중증의심 사례가 7건으로 늘어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