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자가격리 위반 2명 ‘벌금 200만 원’ 선고
입력 2021.06.17 (21:59) 수정 2021.06.17 (23:38)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창원지법은 코로나19 자가격리 조치를 위반한 혐의로 51살 여성에게 벌금 2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 여성은 지난 2월 미국에서 입국한 뒤 2주 동안 김해 거주지에서 자가격리 지시를 받고도, 1시간 40분 정도 직접 운전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법원은 또, 자가격리 중에 외출한 혐의로 47살 남성에게도 벌금 2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 자가격리 위반 2명 ‘벌금 200만 원’ 선고
    • 입력 2021-06-17 21:59:11
    • 수정2021-06-17 23:38:22
    뉴스9(창원)
창원지법은 코로나19 자가격리 조치를 위반한 혐의로 51살 여성에게 벌금 2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 여성은 지난 2월 미국에서 입국한 뒤 2주 동안 김해 거주지에서 자가격리 지시를 받고도, 1시간 40분 정도 직접 운전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법원은 또, 자가격리 중에 외출한 혐의로 47살 남성에게도 벌금 2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