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멕시코, 수중 가스 유출로 바다에 ‘불 소용돌이’
입력 2021.07.05 (10:44) 수정 2021.07.05 (11:38)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현지 시간으로 지난 2일, 멕시코만을 지나는 수중 가스관에서 가스가 유출되는 사고가 일어나, 바다 수면에 불 소용돌이가 이는 현상이 나타났습니다.

물속에서 불이 나는 초현실적인 장면에 소셜미디어에서는 '지옥의 문', '불의 눈'이라는 묘사가 쏟아져 나왔는데요.

이 불은 다섯 시간 만에 진화됐습니다.

그린피스는 이번 사고가 화석 연료 모델이 환경은 물론 사람들의 안전에도 큰 위협이 된다는 점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 멕시코, 수중 가스 유출로 바다에 ‘불 소용돌이’
    • 입력 2021-07-05 10:44:55
    • 수정2021-07-05 11:38:44
    지구촌뉴스
현지 시간으로 지난 2일, 멕시코만을 지나는 수중 가스관에서 가스가 유출되는 사고가 일어나, 바다 수면에 불 소용돌이가 이는 현상이 나타났습니다.

물속에서 불이 나는 초현실적인 장면에 소셜미디어에서는 '지옥의 문', '불의 눈'이라는 묘사가 쏟아져 나왔는데요.

이 불은 다섯 시간 만에 진화됐습니다.

그린피스는 이번 사고가 화석 연료 모델이 환경은 물론 사람들의 안전에도 큰 위협이 된다는 점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