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8~49살, 다음달 26일부터 mRNA 백신 접종”…8·9월 접종계획 발표
입력 2021.07.30 (19:02) 수정 2021.07.30 (19:15)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정부가 8, 9월 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을 오늘(30일)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40대 이하 청장년층 천777만 명은 다음 달부터 mRNA 모더나,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게 되는데요.

접종 예약을 분산하기 위해, 생년월일 끝자리에 따라 열흘에 나눠 사전예약을 실시합니다.

김수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9월까지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률 70%를 달성하기 위한 구체적인 접종 계획이 나왔습니다.

방역당국은 우선, 접종을 예약한 50대의 1차 접종을 다음 달 말까지 마무리하고 18~49살 국민 1,777만 명에게는 9월 말까지 mRNA 백신 1차 접종 기회를 부여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우선접종 대상자 2백만 명을 제외한 40대 이하 1,577만 명에 대한 백신 접종 사전예약이 다음 달 9일부터 시작됩니다.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사전예약 날짜가 정해지는데, 예컨대 생년월일이 9로 끝나면 8월 9일에 예약을 하게 됩니다.

열흘에 걸쳐 예약이 완료되면, 다음 달 26일부터 9월 말까지 모더나나 화이자 백신을 접종합니다.

지방자치단체의 3번째 자율접종도 시행됩니다.

40대 이하 연령층 가운데 필수업무종사자 등 우선접종이 필요하다고 판단된 2백만 명이 대상으로, 9월 11까지는 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입니다.

발달장애인과 중증 장애인, 직업 재활시설 이용자 등 29만 6천 명도 우선접종 대상에 포함돼, 다음 달 말부터 mRNA 백신을 접종받게 됩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 “(8~9월) 백신의 총 공급량은 충분한 상황입니다. 다만, 전 세계적으로 백신 수급 상황이 불확실한 상황이어서 백신의 구체적인 공급 시기에 대해서는 불가피하게 일정이 변경될 가능성은 남아있는….”]

방역당국은 거리 노숙인과 미등록 외국인 등 사전예약시스템 이용이 어려운 시민들에 대해서는 별도의 접종계획을 수립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영상편집:서정혁
  • “18~49살, 다음달 26일부터 mRNA 백신 접종”…8·9월 접종계획 발표
    • 입력 2021-07-30 19:02:06
    • 수정2021-07-30 19:15:07
    뉴스 7
[앵커]

정부가 8, 9월 코로나19 백신 접종 계획을 오늘(30일)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40대 이하 청장년층 천777만 명은 다음 달부터 mRNA 모더나,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게 되는데요.

접종 예약을 분산하기 위해, 생년월일 끝자리에 따라 열흘에 나눠 사전예약을 실시합니다.

김수연 기자입니다.

[리포트]

9월까지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률 70%를 달성하기 위한 구체적인 접종 계획이 나왔습니다.

방역당국은 우선, 접종을 예약한 50대의 1차 접종을 다음 달 말까지 마무리하고 18~49살 국민 1,777만 명에게는 9월 말까지 mRNA 백신 1차 접종 기회를 부여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우선접종 대상자 2백만 명을 제외한 40대 이하 1,577만 명에 대한 백신 접종 사전예약이 다음 달 9일부터 시작됩니다.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사전예약 날짜가 정해지는데, 예컨대 생년월일이 9로 끝나면 8월 9일에 예약을 하게 됩니다.

열흘에 걸쳐 예약이 완료되면, 다음 달 26일부터 9월 말까지 모더나나 화이자 백신을 접종합니다.

지방자치단체의 3번째 자율접종도 시행됩니다.

40대 이하 연령층 가운데 필수업무종사자 등 우선접종이 필요하다고 판단된 2백만 명이 대상으로, 9월 11까지는 접종을 완료한다는 계획입니다.

발달장애인과 중증 장애인, 직업 재활시설 이용자 등 29만 6천 명도 우선접종 대상에 포함돼, 다음 달 말부터 mRNA 백신을 접종받게 됩니다.

[정은경/질병관리청장 : “(8~9월) 백신의 총 공급량은 충분한 상황입니다. 다만, 전 세계적으로 백신 수급 상황이 불확실한 상황이어서 백신의 구체적인 공급 시기에 대해서는 불가피하게 일정이 변경될 가능성은 남아있는….”]

방역당국은 거리 노숙인과 미등록 외국인 등 사전예약시스템 이용이 어려운 시민들에 대해서는 별도의 접종계획을 수립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김수연입니다.

영상편집:서정혁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