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1인당 주거면적, 비수도권 중 가장 좁아
입력 2021.08.04 (07:50) 수정 2021.08.04 (08:31)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의 1인당 주거 면적이 비수도권 14개 시·도 중 가장 좁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통계청 조사 결과 지난해 부산의 가구원 1인당 주거 면적은 29.9㎡ 약 9.04평으로, 전국 17개 시·도 중 서울, 인천, 경기에 이어 네 번째로 좁았습니다.

또 부산의 가구원 1인당 주거 면적은 미국 65㎡, 일본 40.2㎡ 등 선진국에도 한참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통계청은 인구 밀집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대도시일수록 주거 면적이 좁은 경향을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 부산 1인당 주거면적, 비수도권 중 가장 좁아
    • 입력 2021-08-04 07:50:12
    • 수정2021-08-04 08:31:04
    뉴스광장(부산)
부산의 1인당 주거 면적이 비수도권 14개 시·도 중 가장 좁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통계청 조사 결과 지난해 부산의 가구원 1인당 주거 면적은 29.9㎡ 약 9.04평으로, 전국 17개 시·도 중 서울, 인천, 경기에 이어 네 번째로 좁았습니다.

또 부산의 가구원 1인당 주거 면적은 미국 65㎡, 일본 40.2㎡ 등 선진국에도 한참 못 미치는 수준입니다.

통계청은 인구 밀집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대도시일수록 주거 면적이 좁은 경향을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