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33도 이상 폭염 일수 13.8일…역대 3위
입력 2021.08.09 (08:23) 수정 2021.08.09 (09:43)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올해 들어 충북 지역의 폭염 일수가 역대 3위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청주기상지청은 6일까지 청주 등 5개 관측 지점에서 기록된 33도 이상의 폭염 일수 평균치는 13.8일로 2018년 23일, 1994년 21.2일 다음으로 많았습니다.

이는 올해 장마가 17일로 평년 한 달보다 짧았고, 고온건조한 티벳 고기압과 온난다습한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모두 받았기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 충북 33도 이상 폭염 일수 13.8일…역대 3위
    • 입력 2021-08-09 08:23:04
    • 수정2021-08-09 09:43:02
    뉴스광장(청주)
올해 들어 충북 지역의 폭염 일수가 역대 3위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청주기상지청은 6일까지 청주 등 5개 관측 지점에서 기록된 33도 이상의 폭염 일수 평균치는 13.8일로 2018년 23일, 1994년 21.2일 다음으로 많았습니다.

이는 올해 장마가 17일로 평년 한 달보다 짧았고, 고온건조한 티벳 고기압과 온난다습한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모두 받았기 때문으로 분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