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재 골든타임 도착 여부 따라 사망자 2배 차이
입력 2021.08.09 (10:25) 수정 2021.08.09 (11:11) 930뉴스(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화재가 발생할 경우, 소방차량의 골든타임 도착 여부에 따라 사망자 피해 규모가 2배가량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충청남도가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간 충남에서 발생한 화재 만 2천여 건을 분석한 결과, 소방차량 등 화재진압 인력과 장비 등이 골든타임인 7분 이내 도착한 경우, 평균 0.006명이 사망해 7분 초과시인 0.013명의 절반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재산피해도 골드타임 내 도착시는 평균 697만 원으로, 골든타임 초과시 1,497만의 46%로 집계됐습니다.
  • 화재 골든타임 도착 여부 따라 사망자 2배 차이
    • 입력 2021-08-09 10:25:52
    • 수정2021-08-09 11:11:45
    930뉴스(대전)
화재가 발생할 경우, 소방차량의 골든타임 도착 여부에 따라 사망자 피해 규모가 2배가량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충청남도가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5년 간 충남에서 발생한 화재 만 2천여 건을 분석한 결과, 소방차량 등 화재진압 인력과 장비 등이 골든타임인 7분 이내 도착한 경우, 평균 0.006명이 사망해 7분 초과시인 0.013명의 절반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재산피해도 골드타임 내 도착시는 평균 697만 원으로, 골든타임 초과시 1,497만의 46%로 집계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