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노아의 바이올린’ 타고 첼로 연주
입력 2021.08.09 (10:55) 수정 2021.08.09 (12:0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물의 도시', 이탈리아 베네치아에 바이올린 형태로 만든 배가 등장했습니다.

길이 12m, 폭 4m에 달하는 이 배는 이름이 '노아의 바이올린'이라는데요.

'베네치아의 목수'로 불리는 예술가 리비오 드 마르키가 코로나19로 사망한 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만든 작품입니다.

물에 뜬 '바이올린 배' 위에서 한 첼리스트가 베네치아 출신인 비발디의 곡을 연주해 보였는데요.

이번에 시범 운행을 거친 '노아의 바이올린' 작품은 다음달 중순에 공식적으로 베네치아 호수에 띄워질 예정입니다.
  • [지구촌 Talk] ‘노아의 바이올린’ 타고 첼로 연주
    • 입력 2021-08-09 10:55:36
    • 수정2021-08-09 12:02:13
    지구촌뉴스
'물의 도시', 이탈리아 베네치아에 바이올린 형태로 만든 배가 등장했습니다.

길이 12m, 폭 4m에 달하는 이 배는 이름이 '노아의 바이올린'이라는데요.

'베네치아의 목수'로 불리는 예술가 리비오 드 마르키가 코로나19로 사망한 이들을 추모하기 위해 만든 작품입니다.

물에 뜬 '바이올린 배' 위에서 한 첼리스트가 베네치아 출신인 비발디의 곡을 연주해 보였는데요.

이번에 시범 운행을 거친 '노아의 바이올린' 작품은 다음달 중순에 공식적으로 베네치아 호수에 띄워질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