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공운수노조 “신도여객 양수·양도 불허해야”
입력 2021.08.25 (23:02) 수정 2021.08.25 (23:25)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신도여객이 운영난으로 노선과 차량 매각을 추진중인 가운데 노조가 울산시의 행정을 규탄하며 양도양수 허가 추진을 중단해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공공운수노조 울산지부 등은 울산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잦은 임의결행 등 신도여객의 부실 문제에 대해 여러 차례 민원을 제기했지만 울산시의 조치가 미흡했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 공공운수노조 “신도여객 양수·양도 불허해야”
    • 입력 2021-08-25 23:02:01
    • 수정2021-08-25 23:25:35
    뉴스9(울산)
신도여객이 운영난으로 노선과 차량 매각을 추진중인 가운데 노조가 울산시의 행정을 규탄하며 양도양수 허가 추진을 중단해 달라고 요구했습니다.

공공운수노조 울산지부 등은 울산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잦은 임의결행 등 신도여객의 부실 문제에 대해 여러 차례 민원을 제기했지만 울산시의 조치가 미흡했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