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흥서 전자발찌 끊고 달아난 마창진 씨 공개수배
입력 2021.09.01 (19:26) 수정 2021.09.01 (19:34) 뉴스7(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법무부와 광주보호관찰소 해남지소가 장흥에서 전자발찌를 끊고 도주한 성범죄 전과자 50살 마창진씨를 공개 수배했습니다.

마 씨는 지난달 21일 장흥군 장평면 한 야산에서 전자발찌를 끊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장흥서 전자발찌 끊고 달아난 마창진 씨 공개수배
    • 입력 2021-09-01 19:26:27
    • 수정2021-09-01 19:34:33
    뉴스7(광주)
법무부와 광주보호관찰소 해남지소가 장흥에서 전자발찌를 끊고 도주한 성범죄 전과자 50살 마창진씨를 공개 수배했습니다.

마 씨는 지난달 21일 장흥군 장평면 한 야산에서 전자발찌를 끊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