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류현진 또 7실점 최악투
입력 2021.09.12 (21:33) 수정 2021.09.12 (21:3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프로야구 토론토의 류현진이 한 시즌 개인 최다승 타이인 14승에 도전했지만 또 7실점하며 3회 마운드에서 내려왔습니다.

왼손투수 류현진에 맞서 볼티모어는 선발 전원 오른손 타자로 맞섰는데요,

류현진은 1회 두점 홈런을 맞은데 이어 2회에도 다시 2점 홈런을 허용하며 흔들렸습니다.

결국 올 시즌 처음으로 3회도 넘기지 못했고, 무려 7점이나 내줘 평균 자책점도 4.11로 높아졌습니다.

직구 구속이 떨어진데다 제구력도 받쳐주지 못했는데요,

류현진은 개인 최다승 타이인 14승 달성에 실패했지만, 토론토는 11대 10으로 역전승을 거둬 가을 야구 희망을 이어갔습니다.
  • 류현진 또 7실점 최악투
    • 입력 2021-09-12 21:33:05
    • 수정2021-09-12 21:37:43
    뉴스 9
미국 프로야구 토론토의 류현진이 한 시즌 개인 최다승 타이인 14승에 도전했지만 또 7실점하며 3회 마운드에서 내려왔습니다.

왼손투수 류현진에 맞서 볼티모어는 선발 전원 오른손 타자로 맞섰는데요,

류현진은 1회 두점 홈런을 맞은데 이어 2회에도 다시 2점 홈런을 허용하며 흔들렸습니다.

결국 올 시즌 처음으로 3회도 넘기지 못했고, 무려 7점이나 내줘 평균 자책점도 4.11로 높아졌습니다.

직구 구속이 떨어진데다 제구력도 받쳐주지 못했는데요,

류현진은 개인 최다승 타이인 14승 달성에 실패했지만, 토론토는 11대 10으로 역전승을 거둬 가을 야구 희망을 이어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