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택시 들이받으며 도주…잡고보니 만취 소방관
입력 2021.09.14 (21:53) 수정 2021.09.14 (22:05) 뉴스9(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만취 상태로 운전대를 잡은 남성이 CCTV를 살펴보던 구청 관제 요원의 눈에 띄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남성은 출동한 경찰까지 따돌리며 차를 몰고 달아나다 택시까지 들이받았는데, 잡고 보니 부산소방재난본부 소속 소방관이었습니다.

최위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젯밤 11시쯤, 식당이 밀집한 부산 해운대의 한 도로.

술에 취한 40대 남성이 비틀거리며 주차장 주변을 맴돕니다.

몸도 제대로 가누지 못해 주차된 차에 부딪히기도 합니다.

그런데 이 남성, 차에 올라타더니 직접 차를 몰고 사라집니다.

같은 시각, 방범용 CCTV를 살펴보던 해운대구청의 한 관제 요원이 이 모습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부산시 해운대구 CCTV 관제요원 : "차로 갈 때도 비틀하시더라고요. 차 옆에도 툭 부딪히고. 이 정도면 술을 드신 것 같다 싶어서 저렇게 술이 된 거 같은데 설마 출발은 하겠나 했는데 시동을 켜서…."]

수색에 나선 경찰이 운전자의 집 근처 도로에서 해당 차량을 보고 멈춰 세웠지만 운전자는 차선을 바꿔 달아났습니다.

속력을 높여 도주하다 운행 중인 택시를 들이받기도 했습니다.

추격은 20분 가까이 이어졌습니다.

경찰은 이곳 주택가에 세워진 차량을 발견하고 음주 측정을 요구했지만 운전자는 이를 거부했고, 결국,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운전자는 부산소방재난본부 소속 소방관으로 드러났습니다.

부산소방재난본부는 해당 소방관을 직위 해제하고, 경찰 수사가 끝나는 대로 징계 조치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최위지입니다.

촬영기자:류석민
  • 택시 들이받으며 도주…잡고보니 만취 소방관
    • 입력 2021-09-14 21:52:59
    • 수정2021-09-14 22:05:11
    뉴스9(부산)
[앵커]

만취 상태로 운전대를 잡은 남성이 CCTV를 살펴보던 구청 관제 요원의 눈에 띄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이 남성은 출동한 경찰까지 따돌리며 차를 몰고 달아나다 택시까지 들이받았는데, 잡고 보니 부산소방재난본부 소속 소방관이었습니다.

최위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어젯밤 11시쯤, 식당이 밀집한 부산 해운대의 한 도로.

술에 취한 40대 남성이 비틀거리며 주차장 주변을 맴돕니다.

몸도 제대로 가누지 못해 주차된 차에 부딪히기도 합니다.

그런데 이 남성, 차에 올라타더니 직접 차를 몰고 사라집니다.

같은 시각, 방범용 CCTV를 살펴보던 해운대구청의 한 관제 요원이 이 모습을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부산시 해운대구 CCTV 관제요원 : "차로 갈 때도 비틀하시더라고요. 차 옆에도 툭 부딪히고. 이 정도면 술을 드신 것 같다 싶어서 저렇게 술이 된 거 같은데 설마 출발은 하겠나 했는데 시동을 켜서…."]

수색에 나선 경찰이 운전자의 집 근처 도로에서 해당 차량을 보고 멈춰 세웠지만 운전자는 차선을 바꿔 달아났습니다.

속력을 높여 도주하다 운행 중인 택시를 들이받기도 했습니다.

추격은 20분 가까이 이어졌습니다.

경찰은 이곳 주택가에 세워진 차량을 발견하고 음주 측정을 요구했지만 운전자는 이를 거부했고, 결국,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운전자는 부산소방재난본부 소속 소방관으로 드러났습니다.

부산소방재난본부는 해당 소방관을 직위 해제하고, 경찰 수사가 끝나는 대로 징계 조치하기로 했습니다.

KBS 뉴스 최위지입니다.

촬영기자:류석민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