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세종·충남 100명 신규 확진…거리두기 3단계 2주 연장
입력 2021.10.01 (19:31) 수정 2021.10.01 (19:45)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 세종, 충남에서 오늘(1일) 코로나19 확진자 100명이 더 나왔습니다.

대전에서는 일가족 5명이 한꺼번에 확진되는 등 모두 41명이 확진됐고, 이 가운데 절반이 넘는 22명이 20대 이하 젊은 층이었습니다.

충남에서도 젊은 층을 중심으로 50명이 추가 확진됐고 세종에서도 기존 확진자의 가족과 동료 등 9명이 신규 확진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가 오늘, 현행 거리두기를 2주 연장하기로 함에 따라 대전, 세종, 충남에서도 3단계가 2주 더 유지됩니다.

다중이용시설에서 사적 모임은 현재처럼 접종 완료자 4명을 포함해 최대 8명까지 가능합니다.
  • 대전·세종·충남 100명 신규 확진…거리두기 3단계 2주 연장
    • 입력 2021-10-01 19:31:42
    • 수정2021-10-01 19:45:44
    뉴스7(대전)
대전, 세종, 충남에서 오늘(1일) 코로나19 확진자 100명이 더 나왔습니다.

대전에서는 일가족 5명이 한꺼번에 확진되는 등 모두 41명이 확진됐고, 이 가운데 절반이 넘는 22명이 20대 이하 젊은 층이었습니다.

충남에서도 젊은 층을 중심으로 50명이 추가 확진됐고 세종에서도 기존 확진자의 가족과 동료 등 9명이 신규 확진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정부가 오늘, 현행 거리두기를 2주 연장하기로 함에 따라 대전, 세종, 충남에서도 3단계가 2주 더 유지됩니다.

다중이용시설에서 사적 모임은 현재처럼 접종 완료자 4명을 포함해 최대 8명까지 가능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