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방청 “단풍철인 10월에 산악사고 가장 많아”
입력 2021.10.05 (12:52) 수정 2021.10.05 (12:57)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단풍철을 맞아 등산객이 증가하는 10월에 산악사고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소방청은 최근 3년간 산악사고 현황을 보면 전체 사고의 14%가 10월에 일어나 가장 많았으며, 사고 유형별로는 실족‧추락이 23.5%, 조난이 23.4%, 심장마비 등 질환이 9.2%를 차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소방청은 산악사고의 경우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하는데 시간이 걸려 피해가 커질 수 있다며,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특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소방청 “단풍철인 10월에 산악사고 가장 많아”
    • 입력 2021-10-05 12:52:27
    • 수정2021-10-05 12:57:58
    뉴스 12
단풍철을 맞아 등산객이 증가하는 10월에 산악사고가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소방청은 최근 3년간 산악사고 현황을 보면 전체 사고의 14%가 10월에 일어나 가장 많았으며, 사고 유형별로는 실족‧추락이 23.5%, 조난이 23.4%, 심장마비 등 질환이 9.2%를 차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소방청은 산악사고의 경우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하는데 시간이 걸려 피해가 커질 수 있다며,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특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