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대위아·한국지엠 불법 파견 해결 촉구”
입력 2021.10.14 (22:01) 수정 2021.10.14 (22:03)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금속노조 경남지부가 오늘(14일) 현대위아와 한국지엠 창원공장 앞에서 결의대회를 열고 불법 파견 문제 해결과 해고자 복직을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두 사업장을 포함해 전국 금속 사업장에서 불법 파견 소송을 진행 중인 조합원이 8천300여 명에 이르지만, 사업주들은 대법원 판결조차 이행하지 않고 있다며 불법 파견 사업주의 처벌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현대위아·한국지엠 불법 파견 해결 촉구”
    • 입력 2021-10-14 22:01:10
    • 수정2021-10-14 22:03:40
    뉴스9(창원)
금속노조 경남지부가 오늘(14일) 현대위아와 한국지엠 창원공장 앞에서 결의대회를 열고 불법 파견 문제 해결과 해고자 복직을 촉구했습니다.

이들은 두 사업장을 포함해 전국 금속 사업장에서 불법 파견 소송을 진행 중인 조합원이 8천300여 명에 이르지만, 사업주들은 대법원 판결조차 이행하지 않고 있다며 불법 파견 사업주의 처벌을 강화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