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밀거래 현장서 구조된 거북 31마리, 바다로 돌아가
입력 2021.10.19 (10:54) 수정 2021.10.19 (10:5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한 걸음 한 걸음, 바다로 나아갑니다.

암거래 시장에서 구조된 '푸른바다거북'인데요.

콜롬비아 당국이 동물 밀거래 현장에서 구해낸 거북이 31마리를 카리브해로 돌려보냈습니다.

지난주 콜롬비아군이 작은 시골 마을에 방치된 채 밀거래되고 있던 푸른바다거북 42마리를 발견했는데요.

11마리는 상태가 안 좋아져 숨졌고, 남은 31마리는 치료를 받은 뒤 야생으로 돌아가게 됐습니다.

한편, 당국은 동물 밀거래 혐의로 5명을 체포했습니다.
  • [지구촌 Talk] 밀거래 현장서 구조된 거북 31마리, 바다로 돌아가
    • 입력 2021-10-19 10:54:56
    • 수정2021-10-19 10:59:18
    지구촌뉴스
한 걸음 한 걸음, 바다로 나아갑니다.

암거래 시장에서 구조된 '푸른바다거북'인데요.

콜롬비아 당국이 동물 밀거래 현장에서 구해낸 거북이 31마리를 카리브해로 돌려보냈습니다.

지난주 콜롬비아군이 작은 시골 마을에 방치된 채 밀거래되고 있던 푸른바다거북 42마리를 발견했는데요.

11마리는 상태가 안 좋아져 숨졌고, 남은 31마리는 치료를 받은 뒤 야생으로 돌아가게 됐습니다.

한편, 당국은 동물 밀거래 혐의로 5명을 체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