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은 시래 타임!” 삼성, 2연패 위기 탈출
입력 2021.10.19 (21:52) 수정 2021.10.19 (21:59)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로농구 삼성의 가드 김시래가 개인 최다 타이인 14도움 등 더블더블로 팀을 2연패 위기에서 구해냈습니다.

삼성 김시래가 상대 수비를 완벽하게 속이며 힉스의 득점을 돕습니다.

이번에는 가로채기에 이어 힉스의 호쾌한 덩크까지 이끌어냅니다.

4쿼터 이원석의 역전 석점포도 김시래의 손 끝에서 시작됐습니다.

이번에는 오셰푸와 호흡을 맞춰 절묘한 득점도 만들어냅니다.

자신의 한 경기 개인 최다 타이인 14개의 도움을 기록한 김시래.

삼성을 2연패 위기에서 구해냈습니다.
  • “오늘은 시래 타임!” 삼성, 2연패 위기 탈출
    • 입력 2021-10-19 21:52:23
    • 수정2021-10-19 21:59:11
    뉴스 9
프로농구 삼성의 가드 김시래가 개인 최다 타이인 14도움 등 더블더블로 팀을 2연패 위기에서 구해냈습니다.

삼성 김시래가 상대 수비를 완벽하게 속이며 힉스의 득점을 돕습니다.

이번에는 가로채기에 이어 힉스의 호쾌한 덩크까지 이끌어냅니다.

4쿼터 이원석의 역전 석점포도 김시래의 손 끝에서 시작됐습니다.

이번에는 오셰푸와 호흡을 맞춰 절묘한 득점도 만들어냅니다.

자신의 한 경기 개인 최다 타이인 14개의 도움을 기록한 김시래.

삼성을 2연패 위기에서 구해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