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옛 여친 집 초인종 누른 40대 ‘스토킹 처벌법 위반’ 입건
입력 2021.10.25 (19:42) 수정 2021.10.25 (19:45)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종 남부경찰서는 옛 여자친구 집에 찾아가 지속적으로 초인종을 누른 40대 남성을 스토킹처벌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남성은 지난 22일 밤 세종에 사는 옛 여자친구 집에 찾아가 초인종을 누르고 문자를 보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경고를 받고 귀가 조치 됐지만, 1시간 뒤 다시 찾아가 초인종을 누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옛 여친 집 초인종 누른 40대 ‘스토킹 처벌법 위반’ 입건
    • 입력 2021-10-25 19:42:21
    • 수정2021-10-25 19:45:28
    뉴스7(대전)
세종 남부경찰서는 옛 여자친구 집에 찾아가 지속적으로 초인종을 누른 40대 남성을 스토킹처벌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남성은 지난 22일 밤 세종에 사는 옛 여자친구 집에 찾아가 초인종을 누르고 문자를 보내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게 경고를 받고 귀가 조치 됐지만, 1시간 뒤 다시 찾아가 초인종을 누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