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유소 다 돌아도 없어요”…요소수 품귀에 ‘물류대란’ 우려
입력 2021.11.02 (07:27) 수정 2021.11.02 (07:3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요소수'라고 들어보셨나요?

화물차가 주행하려면 꼭 넣어야 하는 필수적인 제품입니다.

그런데 최근 이 요소수가 품귀 현상을 빚으면서 곳곳에서 비상이 걸렸습니다.

'물류대란' 우려까지 나오고 있는데요.

왜 이런 일이 벌어진 건지, 또 실태는 어떤지 정새배 기자가 현장을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주유소마다 화물차들이 장사진입니다.

요소수가 있는 곳을 찾기 위해섭니다.

[이대택/화물차 운전기사 : "거의 못 구해요. 요소수만 넣으러 가면 안 넣어줘요. 딴 데 가면 절대 없는 데 주겠어요? 안 주지."]

몇 군데를 돌아 겨우 찾은 이 주유소에서도 넣을 수 있는 요소수는 한 대당 겨우 10리터.

["이 차에 지금 30~40 리터 정도 들어가야 해요."]

주유소들도 답답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하루 종일 요소수를 찾는 전화가 밀려들어 영업이 어려울 정도입니다.

["네. 주유소입니다. 아니오, 요소수 없어요."]

하지만 주유소들도 재고로 버티고 있을 뿐, 이마저도 모두 동나기 직전입니다.

[명제만/주유소 대표 : "당분간은 정상화될 때까지 공급중단이거든요. 기약 없는 거예요. (요소수가) 800리터 남았거든요. 그거 팔면 내일은 장사를 못하는 거죠."]

이 때문에 한 주 전 리터당 천 원 수준이던 가격이 서너 배나 폭등했습니다.

디젤차 배기가스의 오염물질을 줄여주는 '요소수', 300~400km마다 넣지 않으면 화물차가 멈춰설 수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달 중순 이런 품귀현상이 시작된 겁니다.

중국이 요소수의 원료인 요소의 수출을 갑자기 제한했기 때문입니다.

[이지연/신영증권 연구위원 : "요소라는 게 중국에서 석탄을 원료로 생산되는 제품이어서… 중국에서 (호주산) 석탄 수입을 금지했었기 때문에 석탄이 많이 부족한 상황입니다."]

이대로라면 이달 안에 국내 요소수 재고가 바닥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업계가 러시아 등 다른 수입처를 찾고 있지만 연내 공급은 어려운 상황입니다.

[요소수 제조업체 관계자 : "(러시아에서) 들어와도 1월 정도로 보고 있고, 완벽하게 대체하기는 쉽지 않고 그냥 일부 물량이라고 보시면 돼요."]

정부도 중국 당국과 협의에 나서는 등 긴급 대책 마련에 나섰지만 뾰족한 해법을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중국 석탄 부족에서 비롯된 국내 요소수 수급 불안, 화물차들이 멈춰서 물류 차질 사태로 번질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새배입니다.

촬영기자:김성현/영상편집:위강해/그래픽:기연지
  • “주유소 다 돌아도 없어요”…요소수 품귀에 ‘물류대란’ 우려
    • 입력 2021-11-02 07:27:33
    • 수정2021-11-02 07:35:10
    뉴스광장
[앵커]

'요소수'라고 들어보셨나요?

화물차가 주행하려면 꼭 넣어야 하는 필수적인 제품입니다.

그런데 최근 이 요소수가 품귀 현상을 빚으면서 곳곳에서 비상이 걸렸습니다.

'물류대란' 우려까지 나오고 있는데요.

왜 이런 일이 벌어진 건지, 또 실태는 어떤지 정새배 기자가 현장을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주유소마다 화물차들이 장사진입니다.

요소수가 있는 곳을 찾기 위해섭니다.

[이대택/화물차 운전기사 : "거의 못 구해요. 요소수만 넣으러 가면 안 넣어줘요. 딴 데 가면 절대 없는 데 주겠어요? 안 주지."]

몇 군데를 돌아 겨우 찾은 이 주유소에서도 넣을 수 있는 요소수는 한 대당 겨우 10리터.

["이 차에 지금 30~40 리터 정도 들어가야 해요."]

주유소들도 답답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하루 종일 요소수를 찾는 전화가 밀려들어 영업이 어려울 정도입니다.

["네. 주유소입니다. 아니오, 요소수 없어요."]

하지만 주유소들도 재고로 버티고 있을 뿐, 이마저도 모두 동나기 직전입니다.

[명제만/주유소 대표 : "당분간은 정상화될 때까지 공급중단이거든요. 기약 없는 거예요. (요소수가) 800리터 남았거든요. 그거 팔면 내일은 장사를 못하는 거죠."]

이 때문에 한 주 전 리터당 천 원 수준이던 가격이 서너 배나 폭등했습니다.

디젤차 배기가스의 오염물질을 줄여주는 '요소수', 300~400km마다 넣지 않으면 화물차가 멈춰설 수 있습니다.

그런데 지난달 중순 이런 품귀현상이 시작된 겁니다.

중국이 요소수의 원료인 요소의 수출을 갑자기 제한했기 때문입니다.

[이지연/신영증권 연구위원 : "요소라는 게 중국에서 석탄을 원료로 생산되는 제품이어서… 중국에서 (호주산) 석탄 수입을 금지했었기 때문에 석탄이 많이 부족한 상황입니다."]

이대로라면 이달 안에 국내 요소수 재고가 바닥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업계가 러시아 등 다른 수입처를 찾고 있지만 연내 공급은 어려운 상황입니다.

[요소수 제조업체 관계자 : "(러시아에서) 들어와도 1월 정도로 보고 있고, 완벽하게 대체하기는 쉽지 않고 그냥 일부 물량이라고 보시면 돼요."]

정부도 중국 당국과 협의에 나서는 등 긴급 대책 마련에 나섰지만 뾰족한 해법을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중국 석탄 부족에서 비롯된 국내 요소수 수급 불안, 화물차들이 멈춰서 물류 차질 사태로 번질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KBS 뉴스 정새배입니다.

촬영기자:김성현/영상편집:위강해/그래픽:기연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