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남도, 유튜브 관련 비위 일부 사실로 확인
입력 2021.11.02 (09:50) 수정 2021.11.02 (10:53)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남도 대변인실 유튜브 영상 제작과 관련해 금품수수 등 비리 의혹이 일부 사실로 확인됐습니다.

전남도 감사관실은 유튜브 담당 공무원이 관련자에게 120여만 원의 금품과 향응을 제공 받은 것이 확인돼 인사위원회에 중징계를 요구했습니다.

또 영상 홍보물 제작과 관련해 대변인실 등 3개 부서에서 지난해 6월부터 12월까지 26건을 3개 업체와 집중적으로 수의계약한 사실이 드러나 직원 3명을 문책했다고 밝혔습니다.
  • 전남도, 유튜브 관련 비위 일부 사실로 확인
    • 입력 2021-11-02 09:50:08
    • 수정2021-11-02 10:53:22
    930뉴스(광주)
전라남도 대변인실 유튜브 영상 제작과 관련해 금품수수 등 비리 의혹이 일부 사실로 확인됐습니다.

전남도 감사관실은 유튜브 담당 공무원이 관련자에게 120여만 원의 금품과 향응을 제공 받은 것이 확인돼 인사위원회에 중징계를 요구했습니다.

또 영상 홍보물 제작과 관련해 대변인실 등 3개 부서에서 지난해 6월부터 12월까지 26건을 3개 업체와 집중적으로 수의계약한 사실이 드러나 직원 3명을 문책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