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화물연대 한시적 총파업 이틀째…광주·전남 4천 명 동참
입력 2021.11.26 (07:58) 수정 2021.11.26 (08:14)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화물연대가 안전운임 일몰제 폐지 등을 내걸고 한시적 총파업에 들어간 가운데, 광주와 전남에서도 조합원 4천여명이 파업에 나섰습니다.

노조는 어제에 이어 오늘도 차량운행을 멈추고 각 사업장에서 파업 동참 선전전을 벌일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는 파업으로 인한 물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대체 차량 지원 등 비상수송대책 시행에 나섰습니다.
  • 화물연대 한시적 총파업 이틀째…광주·전남 4천 명 동참
    • 입력 2021-11-26 07:58:44
    • 수정2021-11-26 08:14:00
    뉴스광장(광주)
화물연대가 안전운임 일몰제 폐지 등을 내걸고 한시적 총파업에 들어간 가운데, 광주와 전남에서도 조합원 4천여명이 파업에 나섰습니다.

노조는 어제에 이어 오늘도 차량운행을 멈추고 각 사업장에서 파업 동참 선전전을 벌일 예정입니다.

국토교통부는 파업으로 인한 물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대체 차량 지원 등 비상수송대책 시행에 나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