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동시, 목재문화재 안전요원 40명 배치
입력 2022.01.04 (08:00) 수정 2022.01.04 (09:18)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안동시가 중요 목재문화재 안전요원 40명을 선발해 현장에 배치했습니다.

이번에 선발한 안전요원은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하회마을과 봉정사, 병산서원, 도산서원 등 10개 중요 목조문화재에 4개 조로 배치돼 24시간 화재예방과 순찰 업무를 맡게 됩니다.
  • 안동시, 목재문화재 안전요원 40명 배치
    • 입력 2022-01-04 08:00:41
    • 수정2022-01-04 09:18:18
    뉴스광장(대구)
안동시가 중요 목재문화재 안전요원 40명을 선발해 현장에 배치했습니다.

이번에 선발한 안전요원은 세계유산으로 지정된 하회마을과 봉정사, 병산서원, 도산서원 등 10개 중요 목조문화재에 4개 조로 배치돼 24시간 화재예방과 순찰 업무를 맡게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