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구 서구·남구 교육환경 가장 열악”
입력 2022.01.04 (21:45) 수정 2022.01.04 (21:48)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구 지역에서 서구와 남구 교육 환경이 가장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구시의회 의정미래포럼이 지난해 대구 8개 구군의 교육환경을 분석한 결과 서구와 남구의 사설학원 수와 사교육비 지출액, 월 평균 가구소득 등 5개 지표가 모두 미흡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특히 서구와 남구의 월 평균 3백만 원 미만 저소득 가구 비율이 약 70%로 타 지역에 비해 현저히 높아 교육 격차의 주요 원인으로 지적됐습니다.

반면 수성구와 달서구는 미흡한 지표가 하나도 없었습니다.
  • “대구 서구·남구 교육환경 가장 열악”
    • 입력 2022-01-04 21:45:36
    • 수정2022-01-04 21:48:47
    뉴스9(대구)
대구 지역에서 서구와 남구 교육 환경이 가장 열악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대구시의회 의정미래포럼이 지난해 대구 8개 구군의 교육환경을 분석한 결과 서구와 남구의 사설학원 수와 사교육비 지출액, 월 평균 가구소득 등 5개 지표가 모두 미흡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특히 서구와 남구의 월 평균 3백만 원 미만 저소득 가구 비율이 약 70%로 타 지역에 비해 현저히 높아 교육 격차의 주요 원인으로 지적됐습니다.

반면 수성구와 달서구는 미흡한 지표가 하나도 없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