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버햄프턴, 맨유 원정 42년 만에 승리
입력 2022.01.04 (21:49) 수정 2022.01.04 (21:5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잉글랜드 프로축구에서 울버햄프턴이 맨유 원정에서 42년 만에 값진 승리를 거뒀습니다.

황희찬도 있었으면 더 좋았겠네요.

후반 24분, 맨유 호날두가 머리로 선제골을 터뜨리나요???

아!! 부심의 깃발이 올라갔네요.

이번엔 호날두의 단독 돌파에 이은 슈팅!

또 다시 골문을 벗어납니다.

연이은 찬스를 놓친 맨유!

역습 한방에 무너집니다.

후반 37분, 트라오레의 돌파에 이은 무티뉴의 슈팅... 골!!

맨유를 무너뜨립니다.

울버햄프턴이 맨유 원정에서 승리한 건 1980년 2월 이후 처음입니다!

비야레알 트리게로스의 묵직한 중거리 슈팅이 골로 이어집니다.

소나기 골을 퍼부은 비야레알.

레반테에 5대 0 대승을 거뒀습니다.
  • 울버햄프턴, 맨유 원정 42년 만에 승리
    • 입력 2022-01-04 21:49:41
    • 수정2022-01-04 21:57:24
    뉴스 9
잉글랜드 프로축구에서 울버햄프턴이 맨유 원정에서 42년 만에 값진 승리를 거뒀습니다.

황희찬도 있었으면 더 좋았겠네요.

후반 24분, 맨유 호날두가 머리로 선제골을 터뜨리나요???

아!! 부심의 깃발이 올라갔네요.

이번엔 호날두의 단독 돌파에 이은 슈팅!

또 다시 골문을 벗어납니다.

연이은 찬스를 놓친 맨유!

역습 한방에 무너집니다.

후반 37분, 트라오레의 돌파에 이은 무티뉴의 슈팅... 골!!

맨유를 무너뜨립니다.

울버햄프턴이 맨유 원정에서 승리한 건 1980년 2월 이후 처음입니다!

비야레알 트리게로스의 묵직한 중거리 슈팅이 골로 이어집니다.

소나기 골을 퍼부은 비야레알.

레반테에 5대 0 대승을 거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