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 중고거래 판매자 살해한 50대 ‘징역 28년’
입력 2022.01.13 (19:40) 수정 2022.01.13 (19:48) 뉴스7(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전지법 천안지원 제1형사부는 금 중고거래를 하겠다고 속여 만난 판매자를 살해하고 금을 빼앗아 달아난 50대 남성에게 징역 28년을 선고했습니다.

남성은 지난해 9월 천안에서 만난 금 판매자를 흉기로 살해하고 천만 원 상당의 30돈 금팔찌를 빼앗아 자신의 집으로 돌아간 뒤 금팔찌를 다시 중고거래 사이트에 판매하려고 시도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범행 경위, 수법, 이후 행동 등의 죄질이 좋지 않다며 중형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 금 중고거래 판매자 살해한 50대 ‘징역 28년’
    • 입력 2022-01-13 19:40:17
    • 수정2022-01-13 19:48:49
    뉴스7(대전)
대전지법 천안지원 제1형사부는 금 중고거래를 하겠다고 속여 만난 판매자를 살해하고 금을 빼앗아 달아난 50대 남성에게 징역 28년을 선고했습니다.

남성은 지난해 9월 천안에서 만난 금 판매자를 흉기로 살해하고 천만 원 상당의 30돈 금팔찌를 빼앗아 자신의 집으로 돌아간 뒤 금팔찌를 다시 중고거래 사이트에 판매하려고 시도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재판부는 범행 경위, 수법, 이후 행동 등의 죄질이 좋지 않다며 중형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