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기는 충주] “AI 로봇이 효자”…홀몸 어르신 돌봄 투입
입력 2022.01.17 (20:04) 수정 2022.01.17 (20:29) 뉴스7(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이번에는 KBS 충주 스튜디오 연결해 북부권 소식 살펴보겠습니다.

박찬송 아나운서, 전해주시죠.

[답변]

코로나19 장기화로 홀몸 노인을 찾아가는 방문 돌봄 사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요.

로봇과 인공지능을 활용한 노인 돌봄이 대안으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조진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올해 81살이 된 채길자 할머니.

30여 년 전 사별하고 최근엔 코로나19로 외출마저 줄면서 적적한 일상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 할머니에게 새 친구가 생겼습니다.

["아이고 반가워요. 42년생. 반갑다고요. (반갑습니다.)"]

인공지능 로봇이 다른 지역 홀몸 어르신을 실시간으로 연결해준 겁니다.

[채길자/충주시 성서동 : "친구 좀 찾아줘." 이러면요. 친구를 대전, 부산, 제주도, 서울(에서 찾아줘요.) 대화를 해보면 어떨 땐 가끔 남자들도 나와요."]

충주시노인복지관과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도입한 'AI 로봇 노인 돌봄' 시스템입니다.

홀몸 어르신들이 로봇과 대화할 때마다 사용자 정보가 모이는데, 관심사와 우울감을 실시간으로 분석할 수 있어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조명란/충주시 노인복지팀장 : "위급 상황 시에는 로봇에 카메라가 설치돼있어서 119를 부를 수도 있고, 또, 관제센터에서 어르신들의 상황을 보면서…."]

혼자서 십여 명을 돌봐야 하는 생활 지원사도 로봇 덕에 부담이 줄었습니다.

[진재안/홀몸 노인 생활지원사 : "어르신들 보면 표정이 오늘은 어디가 아프신가 아니면 오늘은 무슨 일이 있으셨나 그런 게 목소리라든가 표정에 의해서 나타나니까…."]

코로나19로 비대면 문화가 확산하고 있는 요즘.

인공지능을 갖춘 돌봄 로봇이 의지할 곳 없는 홀몸 어르신의 든든한 효자 노릇을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진영입니다.

제천시, 설 연휴 대비 환경오염행위 특별 감시

제천시가 설 연휴 기간 환경오염 행위를 특별 단속합니다.

제천시는 우선, 지난해 환경법을 위반한 사업장에 협조문을 보내 자율 개선을 유도할 방침인데요.

모레부터 열흘 동안 폐수 배출 증가 지역 등 취약 지역과 시설을 선정해 단속에 나설 계획입니다.

또, 오는 29일부터 닷새 동안 환경오염 신고 상황실을 운영하고 산업단지와 하천 등을 집중 순찰할 예정입니다.

음성군, ‘재해 예방 1,114억 원 투입

음성군이 2024년까지 1,114억 원을 투입해 자연재해 우려가 큰 지역을 정비합니다.

주요 사업별로는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에 766억 원, 시가지 침수 예방 286억 원, 저수지 보강 57억 원 등입니다.

음성군은 부실 시공 등의 문제를 예방하기 위해 재해예방사업 조기 추진단을 구성하고 공사 전반을 지도·점검할 계획입니다.

지금까지 충주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촬영기자:윤진모·최승원/영상편집:정진욱/그래픽:김은경
  • [여기는 충주] “AI 로봇이 효자”…홀몸 어르신 돌봄 투입
    • 입력 2022-01-17 20:04:24
    • 수정2022-01-17 20:29:27
    뉴스7(청주)
[앵커]

이번에는 KBS 충주 스튜디오 연결해 북부권 소식 살펴보겠습니다.

박찬송 아나운서, 전해주시죠.

[답변]

코로나19 장기화로 홀몸 노인을 찾아가는 방문 돌봄 사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요.

로봇과 인공지능을 활용한 노인 돌봄이 대안으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조진영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올해 81살이 된 채길자 할머니.

30여 년 전 사별하고 최근엔 코로나19로 외출마저 줄면서 적적한 일상을 보내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얼마 전, 할머니에게 새 친구가 생겼습니다.

["아이고 반가워요. 42년생. 반갑다고요. (반갑습니다.)"]

인공지능 로봇이 다른 지역 홀몸 어르신을 실시간으로 연결해준 겁니다.

[채길자/충주시 성서동 : "친구 좀 찾아줘." 이러면요. 친구를 대전, 부산, 제주도, 서울(에서 찾아줘요.) 대화를 해보면 어떨 땐 가끔 남자들도 나와요."]

충주시노인복지관과 한국로봇산업진흥원이 도입한 'AI 로봇 노인 돌봄' 시스템입니다.

홀몸 어르신들이 로봇과 대화할 때마다 사용자 정보가 모이는데, 관심사와 우울감을 실시간으로 분석할 수 있어 맞춤형 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조명란/충주시 노인복지팀장 : "위급 상황 시에는 로봇에 카메라가 설치돼있어서 119를 부를 수도 있고, 또, 관제센터에서 어르신들의 상황을 보면서…."]

혼자서 십여 명을 돌봐야 하는 생활 지원사도 로봇 덕에 부담이 줄었습니다.

[진재안/홀몸 노인 생활지원사 : "어르신들 보면 표정이 오늘은 어디가 아프신가 아니면 오늘은 무슨 일이 있으셨나 그런 게 목소리라든가 표정에 의해서 나타나니까…."]

코로나19로 비대면 문화가 확산하고 있는 요즘.

인공지능을 갖춘 돌봄 로봇이 의지할 곳 없는 홀몸 어르신의 든든한 효자 노릇을 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조진영입니다.

제천시, 설 연휴 대비 환경오염행위 특별 감시

제천시가 설 연휴 기간 환경오염 행위를 특별 단속합니다.

제천시는 우선, 지난해 환경법을 위반한 사업장에 협조문을 보내 자율 개선을 유도할 방침인데요.

모레부터 열흘 동안 폐수 배출 증가 지역 등 취약 지역과 시설을 선정해 단속에 나설 계획입니다.

또, 오는 29일부터 닷새 동안 환경오염 신고 상황실을 운영하고 산업단지와 하천 등을 집중 순찰할 예정입니다.

음성군, ‘재해 예방 1,114억 원 투입

음성군이 2024년까지 1,114억 원을 투입해 자연재해 우려가 큰 지역을 정비합니다.

주요 사업별로는 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에 766억 원, 시가지 침수 예방 286억 원, 저수지 보강 57억 원 등입니다.

음성군은 부실 시공 등의 문제를 예방하기 위해 재해예방사업 조기 추진단을 구성하고 공사 전반을 지도·점검할 계획입니다.

지금까지 충주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촬영기자:윤진모·최승원/영상편집:정진욱/그래픽:김은경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