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십억 대 국책 사업비 빼돌린 일당 징역형
입력 2022.02.07 (07:58) 수정 2022.02.07 (09:06)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지법 서부지원 형사 1부는 국책사업을 수주한 뒤 연구원과 세금계산서를 허위 등록해 73여 억원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된 부산의 한 기술개발 업체 사장에게 징역 6년에 벌금 10억 원을 선고했습니다.

또 해당 업체 직원 2명에게도 각각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과 징역 1년 6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습니다.
  • 수십억 대 국책 사업비 빼돌린 일당 징역형
    • 입력 2022-02-07 07:58:00
    • 수정2022-02-07 09:06:25
    뉴스광장(부산)
부산지법 서부지원 형사 1부는 국책사업을 수주한 뒤 연구원과 세금계산서를 허위 등록해 73여 억원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된 부산의 한 기술개발 업체 사장에게 징역 6년에 벌금 10억 원을 선고했습니다.

또 해당 업체 직원 2명에게도 각각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과 징역 1년 6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