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남 표준지 공시지가 평균 8.18% 상승
입력 2022.02.07 (08:22) 수정 2022.02.07 (09:30)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토교통부에서 결정·공시한 올해 1월 1일 기준 충남 지역 표준지 공시지가가 평균 8.18% 상승했습니다.

이는 전년 평균 상승률 7.25%보다 0.93%p 상승한 수치로, 개발 수요가 많은 천안 서북구와 아산시, 공주시가 10% 안팎의 상승률을 기록하며 평균 공시지가를 끌어 올렸습니다.

충남에서 표준지가가 제일 높은 곳은 지난해와 같은 천안시 신부동 454-5번지로 ㎡당 1190만 원으로 산정됐습니다.

표준지 공시지가는 각 시군 지적부서나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 이의신청은 오는 23일까지 가능합니다.
  • 충남 표준지 공시지가 평균 8.18% 상승
    • 입력 2022-02-07 08:22:14
    • 수정2022-02-07 09:30:12
    뉴스광장(대전)
국토교통부에서 결정·공시한 올해 1월 1일 기준 충남 지역 표준지 공시지가가 평균 8.18% 상승했습니다.

이는 전년 평균 상승률 7.25%보다 0.93%p 상승한 수치로, 개발 수요가 많은 천안 서북구와 아산시, 공주시가 10% 안팎의 상승률을 기록하며 평균 공시지가를 끌어 올렸습니다.

충남에서 표준지가가 제일 높은 곳은 지난해와 같은 천안시 신부동 454-5번지로 ㎡당 1190만 원으로 산정됐습니다.

표준지 공시지가는 각 시군 지적부서나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에서 열람할 수 있으며, 이의신청은 오는 23일까지 가능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