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법의 17분’ 벤제마 해트트릭, 레알 마드리드 구하다
입력 2022.03.10 (21:54) 수정 2022.03.10 (22:0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레알 마드리드가 메시의 파리 생제르맹을 꺾고 8강에 진출했습니다.

터줏대감 골잡이 카림 벤제마가 단 17분 사이에 3골을 몰아치는 무서운 결정력으로 승부를 뒤집었습니다.

문영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레알 마드리드는 음바페의 괴물 같은 질주에 먼저 구멍이 뚫렸습니다.

1·2차전 합계 두 골 차로 뒤져 벼랑 끝에 내몰린 레알 마드리드.

8강행 좌절의 위기에서 팀을 구한 건 백전노장 카림 벤제마였습니다.

벤제마는 후반 16분 강력한 전방 압박으로 동점 골을 만들어냈습니다.

공에 대한 무서운 집중력을 선보인 벤제마는 15분 뒤 또 한 번 골망을 갈랐습니다.

수비 빈틈을 순간적으로 포착한 모드리치의 패스와 오프사이드 라인을 넘나든 벤제마의 위치 선정이 돋보였습니다.

곧바로 2분 뒤 상대 수비의 실수로 나온 공이 다시 벤제마의 발끝으로 연결됐습니다.

단 17분 만에 해트트릭을 완성한 벤제마의 무시무시한 결정력에 경기장은 뜨겁게 달아올랐습니다.

파리 생제르맹은 후반 추가시간 메시의 프리킥에 마지막 기대를 걸어 봤지만 골대를 살짝 빗겨 갔습니다.

벤제마의 챔피언스리그 최고령 해트트릭을 앞세워 레알 마드리드는 합계 3대 2로 8강에 올랐습니다.

[안첼로티/레알 마드리드 감독 : "동점이 된 순간부터 경기장과 팬들이 마법을 부렸습니다. 마지막 30분 동안 경기장엔 우리 팀만 보였습니다."]

맨시티는 계속된 공세에도 스포르팅의 골문을 열진 못했지만, 1차 전 대승에 힘입어 8강에 진출했습니다.

KBS 뉴스 문영규입니다.

영상편집:권혁락
  • ‘마법의 17분’ 벤제마 해트트릭, 레알 마드리드 구하다
    • 입력 2022-03-10 21:54:55
    • 수정2022-03-10 22:00:21
    뉴스 9
[앵커]

유럽 챔피언스리그에서 레알 마드리드가 메시의 파리 생제르맹을 꺾고 8강에 진출했습니다.

터줏대감 골잡이 카림 벤제마가 단 17분 사이에 3골을 몰아치는 무서운 결정력으로 승부를 뒤집었습니다.

문영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레알 마드리드는 음바페의 괴물 같은 질주에 먼저 구멍이 뚫렸습니다.

1·2차전 합계 두 골 차로 뒤져 벼랑 끝에 내몰린 레알 마드리드.

8강행 좌절의 위기에서 팀을 구한 건 백전노장 카림 벤제마였습니다.

벤제마는 후반 16분 강력한 전방 압박으로 동점 골을 만들어냈습니다.

공에 대한 무서운 집중력을 선보인 벤제마는 15분 뒤 또 한 번 골망을 갈랐습니다.

수비 빈틈을 순간적으로 포착한 모드리치의 패스와 오프사이드 라인을 넘나든 벤제마의 위치 선정이 돋보였습니다.

곧바로 2분 뒤 상대 수비의 실수로 나온 공이 다시 벤제마의 발끝으로 연결됐습니다.

단 17분 만에 해트트릭을 완성한 벤제마의 무시무시한 결정력에 경기장은 뜨겁게 달아올랐습니다.

파리 생제르맹은 후반 추가시간 메시의 프리킥에 마지막 기대를 걸어 봤지만 골대를 살짝 빗겨 갔습니다.

벤제마의 챔피언스리그 최고령 해트트릭을 앞세워 레알 마드리드는 합계 3대 2로 8강에 올랐습니다.

[안첼로티/레알 마드리드 감독 : "동점이 된 순간부터 경기장과 팬들이 마법을 부렸습니다. 마지막 30분 동안 경기장엔 우리 팀만 보였습니다."]

맨시티는 계속된 공세에도 스포르팅의 골문을 열진 못했지만, 1차 전 대승에 힘입어 8강에 진출했습니다.

KBS 뉴스 문영규입니다.

영상편집:권혁락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