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로 스포츠 선수에게 허위사실로 협박 벌금형
입력 2022.04.18 (10:05) 수정 2022.04.18 (10:39) 930뉴스(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창원지법은 프로 스포츠 선수의 명예를 훼손하고 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20대 남성에게 벌금 7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해 2월 프로 스포츠 선수에게 메시지를 보내 성매매 사실을 유포하겠다며 협박하고, 소속 구단에 이 같은 내용을 전하는 등 허위 사실을 적시해 피해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 프로 스포츠 선수에게 허위사실로 협박 벌금형
    • 입력 2022-04-18 10:05:22
    • 수정2022-04-18 10:39:26
    930뉴스(창원)
창원지법은 프로 스포츠 선수의 명예를 훼손하고 협박한 혐의로 기소된 20대 남성에게 벌금 70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해 2월 프로 스포츠 선수에게 메시지를 보내 성매매 사실을 유포하겠다며 협박하고, 소속 구단에 이 같은 내용을 전하는 등 허위 사실을 적시해 피해자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