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투자하면 30배 지급”…코인 투자 사기 30대 징역 3개월
입력 2022.06.06 (08:35) 수정 2022.06.06 (11:38)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자신이 운영하는 가상화폐 회사에 투자하면 30배에 달하는 수익을 얻을 수 있다고 속여 돈을 가로챈 3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대전지법 형사5단독 김정헌 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30대 유 모 씨에게 징역 3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유 씨는 2019년 10월 허가를 받지 않은 다단계 형태의 회사를 운영하면서 피해자 A 씨에게 자신의 코인 회사에 투자하면 석 달 뒤 투자금의 30배를 받을 수 있다고 말한 뒤 천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투자하면 30배 지급”…코인 투자 사기 30대 징역 3개월
    • 입력 2022-06-06 08:35:00
    • 수정2022-06-06 11:38:19
    뉴스광장(대전)
자신이 운영하는 가상화폐 회사에 투자하면 30배에 달하는 수익을 얻을 수 있다고 속여 돈을 가로챈 3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대전지법 형사5단독 김정헌 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30대 유 모 씨에게 징역 3개월을 선고했습니다.

유 씨는 2019년 10월 허가를 받지 않은 다단계 형태의 회사를 운영하면서 피해자 A 씨에게 자신의 코인 회사에 투자하면 석 달 뒤 투자금의 30배를 받을 수 있다고 말한 뒤 천만 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