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국노래자랑 34년간 이끈 국민 MC 송해 별세…향년 95세
입력 2022.06.08 (09:40) 수정 2022.06.08 (16:39) 문화
KBS의 장수 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의 현역 최고령 진행자 송해 씨가 오늘(8일) 자택에서 향년 95세로 별세했습니다.

송해 씨는 올해 들어 건강 문제로 여러 차례 병원에 입원했으며, 지난 3월엔 코로나19에 확진되기도 했습니다.

이 때문에 송 씨는 최근 전국노래자랑 하차를 고민해 왔고, 지난 5일 2년여 만에 개재된 전국노래자랑 현장 녹화에도 불참했습니다.

송해 씨는 1927년 황해도에서 태어나 6·25전쟁 당시 혈혈단신 부산으로 넘어왔습니다.

'바다 해'자를 예명 삼아 1955년 가수 활동을 시작했고, 1988년에 전국노래자랑 진행자를 맡아 34년 동안 방송을 이끌었습니다.

그 공로를 인정받아 최근 세계 최고령 TV 음악 경연 프로그램 진행자로 기네스 세계 기록에 올랐습니다.

부인의 고향인 대구 달성군에는 송해공원이 조성됐고, 지난해 12월엔 송해 기념관이 문을 열었습니다.

유족으로는 두 딸이 있습니다. 부인 석옥이 씨는 2018년 세상을 떠났고, 아들은 1994년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장례는 대한민국방송코미디언협회장으로 치러지며,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발인은 10일입니다.

[연관 기사] 전국노래자랑 34년…‘영원한 현역’ 송해 별세
https://news.kbs.co.kr/news/view.do?ncd=5480755


[故 송해 추모 게시판 바로가기]
https://program.kbs.co.kr/1tv/enter/jarang/pc/board.html?smenu=f542bd&bbs_loc=T2000-0054-04-755689,list,none,1,0
  • 전국노래자랑 34년간 이끈 국민 MC 송해 별세…향년 95세
    • 입력 2022-06-08 09:40:20
    • 수정2022-06-08 16:39:15
    문화
KBS의 장수 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의 현역 최고령 진행자 송해 씨가 오늘(8일) 자택에서 향년 95세로 별세했습니다.

송해 씨는 올해 들어 건강 문제로 여러 차례 병원에 입원했으며, 지난 3월엔 코로나19에 확진되기도 했습니다.

이 때문에 송 씨는 최근 전국노래자랑 하차를 고민해 왔고, 지난 5일 2년여 만에 개재된 전국노래자랑 현장 녹화에도 불참했습니다.

송해 씨는 1927년 황해도에서 태어나 6·25전쟁 당시 혈혈단신 부산으로 넘어왔습니다.

'바다 해'자를 예명 삼아 1955년 가수 활동을 시작했고, 1988년에 전국노래자랑 진행자를 맡아 34년 동안 방송을 이끌었습니다.

그 공로를 인정받아 최근 세계 최고령 TV 음악 경연 프로그램 진행자로 기네스 세계 기록에 올랐습니다.

부인의 고향인 대구 달성군에는 송해공원이 조성됐고, 지난해 12월엔 송해 기념관이 문을 열었습니다.

유족으로는 두 딸이 있습니다. 부인 석옥이 씨는 2018년 세상을 떠났고, 아들은 1994년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장례는 대한민국방송코미디언협회장으로 치러지며,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발인은 10일입니다.

[연관 기사] 전국노래자랑 34년…‘영원한 현역’ 송해 별세
https://news.kbs.co.kr/news/view.do?ncd=5480755


[故 송해 추모 게시판 바로가기]
https://program.kbs.co.kr/1tv/enter/jarang/pc/board.html?smenu=f542bd&bbs_loc=T2000-0054-04-755689,list,none,1,0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