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울산남구선관위, 어머니 투표용지 훼손한 유권자 검찰 고발
입력 2022.06.09 (23:24) 수정 2022.06.09 (23:28)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 남구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지방선거 때 투표용지를 훼손한 유권자를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해당 유권자는 본투표일인 지난 1일 남구의 한 투표소에서 어머니의 투표를 도우려다 투표사무원이 제지하자 어머니의 투표용지 3장을 찢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공직선거법은 투표용지를 훼손한 경우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이나 5백만 원 이상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 울산남구선관위, 어머니 투표용지 훼손한 유권자 검찰 고발
    • 입력 2022-06-09 23:24:07
    • 수정2022-06-09 23:28:46
    뉴스9(울산)
울산 남구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지방선거 때 투표용지를 훼손한 유권자를 검찰에 고발했습니다.

해당 유권자는 본투표일인 지난 1일 남구의 한 투표소에서 어머니의 투표를 도우려다 투표사무원이 제지하자 어머니의 투표용지 3장을 찢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공직선거법은 투표용지를 훼손한 경우 1년 이상 10년 이하의 징역이나 5백만 원 이상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