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월·평창 하천 5곳, ‘침수 위험 알림 서비스’ 도입
입력 2022.06.13 (07:45) 수정 2022.06.13 (08:04) 뉴스광장(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영월과 평창지역의 하천 둔치 주차장에 차량 침수 위험 알림 서비스가 도입됩니다.

강원도는 영월과 평창의 하천 둔치 주차장 5곳에 차량 침수 위험 신속 알림 서비스를 도입해, 집중호우 등으로 침수 가능성이 클 경우 차량 소유주에게 알려주는 서비스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침수 위험 신속 알림 서비스'는 이르면 다음(7월)달부터 이뤄집니다.
  • 영월·평창 하천 5곳, ‘침수 위험 알림 서비스’ 도입
    • 입력 2022-06-13 07:45:03
    • 수정2022-06-13 08:04:24
    뉴스광장(춘천)
영월과 평창지역의 하천 둔치 주차장에 차량 침수 위험 알림 서비스가 도입됩니다.

강원도는 영월과 평창의 하천 둔치 주차장 5곳에 차량 침수 위험 신속 알림 서비스를 도입해, 집중호우 등으로 침수 가능성이 클 경우 차량 소유주에게 알려주는 서비스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침수 위험 신속 알림 서비스'는 이르면 다음(7월)달부터 이뤄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춘천) 전체보기
기자 정보